본문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가끔 지나칠 때 마다 궁금했던 쌀국수 집 63 프로방스. 오늘 점심때 드디어 가봤다. '반미(反美도 半米도 아닙니다^^;)' 라고 불리는 샌드위치와 쌀국수를 판다. 쌀국수는 자주 먹지만 반미는 흔하게 만날 수 있는 음식이 아니다. 하지만 점심은 든든하게 먹어줘야 저녁때 까지 버틸 수 있기에 난 분팃느엉을, 큰애는 포보위녕을 골랐다.

맵지 않은 담백한 쌀국수가 사진 위쪽에 보이는 포보위녕이고 아래쪽 비빔국수는 분팃느엉이다. 분팃느엉은 구운 돼지고기를 곁들여 피쉬소스에 비벼먹는다. 채소와 고기의 균형을 맞추면서도 뜨겁지 않아 좋다.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분위기

앉아서 바라본 가게 분위기는 이랬다. 의자와 식탁이 모두 나즈막하다. 가구 재질과 소품에서 더운 베트남의 분위기가 뭍어난다. 사실 오늘 최고기온이 38도에 체감온도 43도. 안그래도 아열대 기분이 팍팍 느껴지는데 분위기까지 더해지니 제대로다.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주방

입구 맞은편에는 이렇게 열린 주방이 있다. 깔끔해 보이는 주방에서는 젊은 사장님 두 분이 열심히 일하시고, 오른편에는 키오스크가 있다. 

요즘은 어딜가나 동업자나 식구 두 사람 정도가 주방에 있고 홀 서빙-계산하는 직원 없이 키오스크로 주문받고 계산까지 마친다. 사람을 쓰는데 드는 신경이나 금전이 절약되니 요즘처럼 어렵다 어렵다 하는 시절에 어울리는 경영이다. 직접 돈을 만지지 않아도 되니 그만큼 깨끗하기도 하겠고. 일자리가 줄긴 하겠지만 살아남기 위해서는 또 어쩔 수 없겠다. 다들 어렵다고 하니 나같은 경제 문외한도 늘 이런저런 생각을 하게 된다.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63 프로방스의 메뉴

이대 베트남 쌀국수 63 프로방스 포보위녕 & 분팃느엉 식탁식탁위 알리는 말씀

이 가게는 물을 주지 않는다. 외부 음식은 먹을 수 없다고 써있고 생수나 커피를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다니 그걸 사서 마셔야 하나보다. 뭐 이러쿵 저러쿵 말할 생각은 없다. 가게 방침이 그렇다면 거기 따르면 된다. 싫으면 다른데 가면 되고. 


내가 주문했던 비빔쌀국수 분팃느엉 단독 샷. 스윗칠리와 피쉬소스를 섞어놓은 듯한 맛에 장조림 처럼 짭짜롬 쫄깃한 돼지고기, 싱싱한 채소가 듬뿍. 그릇에 넘치도록 생채소가 담겨있어 신경써서 조심스럽게 비벼줘야 했다. 맛있었다. 

사진에서 보다시피 주방경력이 오래된 분의 솜씨는 아니다. 꼭 우리 큰애가 썰어놓은 것 같은 채소 모습이 내겐 정겨웠다. 가게에서 사먹는 음식이 아니라 집에서 아이들이 만들어준 음식을 먹는 기분이었는데, 사실 만들어주시는 사장님을 보니 그럴만 했다. 상당히 젊은 분이었다. 두 분이 서로 오빠동생으로 부르며 일하는 모습이 좋아보였다. 어떤 사이든 가게가 잘 되길 바라며 맛있게 먹었다. 


관련기사 : 베트남 국수 여행, 하노이 '분짜' 향 따라가면 어느새 노천 의자에 앉아…오늘은 속이 확 풀리는 매콤한 '분보후에' 한 그릇 어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대문구 대현동 56-42 | 63프로방스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28

  • 2018.08.02 17:21 신고

    사진으로는 어쨌든 신선하고 맛있어보이네요
    양도 푸짐해 보이고요 ^^

    • 2018.08.02 17:24 신고

      네. 엄청 맛집! 이런건 아니지만 맛있게 먹고 왔어요. 양도 꽤 많아요. 아직까지 시장기가 오지 않네요. ㅎㅎ

  • 2018.08.02 20:38 신고

    젊은 사장님들이 하는 가게군요.
    재료가 개성있게 크고 작게 썰려 있는 모습을 보는 재미도 있네요.

    • 2018.08.05 18:55 신고

      ㅎㅎ 맞아요. 젊은 부부로(확실치는 않지만) 보이는 분들이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보는 것은 괜히 기분 좋더군요.
      나름대로 정성을 다한 음식을 받으니 사먹는게 아니고 집에서 대접받는 느낌도 들었어요.

  • 2018.08.02 23:41 신고

    가성비 가게 이네요.
    저렴하고, 푸짐하게 먹는 것도 맛이라면 맛이라 좋아 보입니다. ^^

    • 2018.08.03 05:54 신고

      네. 전에는 학교앞이라 다른 가게들도 비슷한 가격이었는데, 이젠 이정도면 경쟁력 높은 가격이 되었어요.

  • 2018.08.02 23:52 신고

    오 저렴하네요.
    먹어 보고 싶어지네요 ㅎㅎ

  • 2018.08.03 05:36 신고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있고...
    좋으네요.ㅎㅎ

    • 2018.08.03 05:57 신고

      저녁노을님, 이제 댓글 잘 써지지요?
      필터에 들어있어서 해제했어요.
      대체 티스토리 금칙어필터에 저녁노을이라 단어가 뭣때문에 들어있는지 이유를 모르겠네요.
      본의아니게 불편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

  • 2018.08.03 08:42 신고

    베트남국수를 아직 먹어보진 못했지만
    맛나 보입니다
    한 그릇 맛보고 싶어집니다.. ^^

    • 2018.08.03 08:48 신고

      짭잘하면서도 새콤달콤한 맛이에요. 스윗칠리에 젓갈을 섞은... 이렇게 말하니까 괴랄하게 느껴지긴 하는데 아무튼 그렇습니다. 뭔가 집에서 만들어먹는 느낌이었어요. ㅎㅎ

  • 2018.08.03 09:11 신고

    베트남 썰국수 먹어본지가 그러고 보니 한참이 되었네요
    기회 있을때 한번 먹어야겠습니다 ㅎ

  • 2018.08.03 09:31 신고

    분위기도 좋고 음식도 맛있어보이네요 ㅎㅎㅎ 스킨이 더 깔끔해진 것 같네요 ㅎㅎㅎ!!

    • 2018.08.03 10:05 신고

      전 아무래도 어두운 색 보다 흰색이 마음에 맞더군요.
      빠르고 깔끔한 반응형 스킨을 찾아다니는데 눈에 띄는 아이를 자세히 살펴보니 어디서 많이 본 느낌. 바로 로샤님 메인 블로그였어요. 망설이다 정말 마음에 들어서 설치했는데, 글씨가 달라 그런지 또 다른 느낌을 줘서 다행이에요. ^^

  • 2018.08.03 10:15 신고

    맛있어보여요^^ 뜨끈한국물 먹고 싶을 때 딱이겠어요

    • 2018.08.03 10:17 신고

      네. 맛있었어요. 여름에도 뜨끈한 국물 생각날 때가 있죠. ^^
      저 발그레한 소스 때문인지 다른 쌀국수 보다 좀더 새콤 매콤 하더군요.

  • 2018.08.03 16:16 신고

    어라 스킨 변경하셧네요?ㅎ

    • 2018.08.03 16:25 신고

      네. 빠르고 깔끔한 반응형 스킨을 찾다 발견했어요. 이미지가 하나도 없어서 아주 빠르네요.

    • 2018.08.03 16:36 신고

      아마 전에 사용하신 스킨은 최적화가 들되서 그럴수도 있어요 ㅎ

    • 2018.08.03 16:38 신고

      네. 처음 보기엔 괜찮은데 어색한 점이 더러보이더군요.

  • 2018.08.03 16:36 신고

    와 먹어보고 싶네요 ㅋ
    잘보고 갑니다 ~~

  • 2018.08.03 23:33 신고

    오 맛이 괜찮아 보입니다 !!!

  • 2018.08.03 23:49 신고

    베트남 쌀국수가 너무 먹음직스럽네요 별미로 주말에 먹어도 좋을 것 같아요 인근에 있는지 찾아 봐야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