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하루하루 이야기/일기

오늘저녁/ 국수장국

열매맺는나무 2018.07.11 20:17


오늘 저녁은 후텁지근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뜨끈한 국수장국.

멸치국물을 진하게 내고 막판에 다시마를 놓어 시원함을 더했다. 간은 국간장으로.
그동안 호박과 양파를 소금간으로 볶고 부추는 멸치약젓과 고춧가루, 약간의 식초와 참기름을 넣고 버무렸다. 팽이버섯은 들깨를 넣고 살짝 볶았다.

각각의 준비가 끝나면 국수를 삶아 헹궈 물기를 뺀다음 그릇에 담는다. 그위로 멸치육수를 붓고 고명을 얹었다.
시원하고 맛있다.

이 글이 유익했나요? 위의 하트를 꾹~ 눌러주세요. 공감댓글은 큰 힘이 됩니다. ^^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053,826
Today
44
Yesterday
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