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가을 산책 - 어린이 대공원에서


가을 산책 - 어린이 대공원에서


한글날이었던 어제, 어린이 대공원을 걸었다. 


생각하지도 못했는데, 어느새 나무들이 가을 빛으로 물들기 시작하고 있었다. 덥다고 아이스크림 먹으러 다닌 것이 바로 얼마 전이었는데. 


대전 한 동물원에서 퓨마가 사살되었던 일도 있고 해서 동물원쪽으로는 걷게 되지 않았다. 숲을 찾아 외곽을 빙 돌았다. 마침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어린이 행사가 있어 요란한 음악이 이곳저곳에서 들렸지만, 그래도 다 그런 것은 아니어서 기대했던 대로 조용한 산책을 즐길 수 있었다. 


어릴적 이 어린이 대공원은 아이들과 젊은 부모들로 가득 찬 느낌이었다. 어제는 대신 노인들이 많이 눈에 띄었다. 무장애 도로도 조성되어 있어 유모차는 물론이고 불편한 어르신들도 워커나 휠체어를 이용해 기분 좋게 자연을 즐길 수 있으니 그럴 만 했다. 게다가 무료다. 어린이와 젊은이, 그리고 어르신들까지 모두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이런 시설들이 넉넉하게 있었으면 한다. 



댓글 2

  • 2018.10.12 19:03 신고

    서울 어린이대공원에는 한번 가봤지요. 가을단풍이 잘 어울릴 곳이에요. 즐거운 저녁 되세요

    • 2018.10.12 22:01 신고

      숲이 우거지고 중간중간 화장실이나 매점이 있어 걷기 적당한 곳이죠. 산이나 강가도 좋지만 이런 곳도 편히 걸을 수 있어 좋아요.
      감기 조심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