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 팟 Blue Pot

     

    블루 팟 Blue Pot

     

    5년 전쯤. 오랫동안 즐겨 찾던 아름뜰이 사라지고 라운지 O가 들어왔다. 무슨 이유에선지 그곳은 잘 가게 되지 않았다. 검정 바탕에 오렌지 색으로 쓰여있는 간판이 마음에 들지 않았었나? 아니면 지금은 전혀 기억나지 않는 메뉴 때문에? 아마도 어쩐지 학생을 상대로 하기엔 과하다 싶은 가격 때문이었는지도 모르겠다. 그 가격이면 학교 밖으로 가지 굳이 안에서.... 

     

    세월이 흘러 새로운 카페가 문을 열었다. 블루 팟. 얼핏 블루 보틀과 헷갈릴것만 같은 이름이었다. 처음엔 나도 학교 안에 블루 보틀이? 하고 한번 다시 돌아봤던 기억이 있다. 

     

    의외로 이 블루 팟은 자주 들리고 있다. 느긋하게 걷다가, 도서관에서 내려오다가, 산에 올라갔다 내려오다가.... 오랜만에 먹는 핫도그 맛도 재미있었고, 아이스 아메리카노 맛도 가격 대비 좋았다. 게다가 복작대지도 않고 테라스와 그 너머 정원까지 다 이어진 느낌을 준다. 공부할 때는 안쪽으로 들어가 파묻혀있을 수도 있다.  

     

    볕 좋았던 어느 겨울날

     

    티라미수 & 아인슈페너

     

    이번 겨울에는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더 한적했었다. 집에 콕 박혀있다 너무 답답해서 나온 길, 아무도 없는 카페는 그대로 나 혼자만의 카페가 되곤 했었다. 그때는 그래도 지금보다 오히려 안전했었던 것 같다. 지금은 오히려 학교 주변에 확진자가 더 많으니. 장마철이 지나면 좀 나아질까.  

     

    나무 그늘 아래서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BlogIcon 오렌지훈

      블루보틀인줄 알았네요 ㅎ
      블루팟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2. thumbnail
      BlogIcon ilime

      블루팟이라는 곳도 있군요 ㅎㅎ처음 들어봤어요~ 핫도그와 아메리카노를 함께 즐기면 맛있을것 같은데 좋은 곳이군요 :D

    3. thumbnail
      BlogIcon 후까

      블루보틀 느낌 나는데 귀엽네요.

    4. thumbnail
      BlogIcon Raycat

      오 핫도그 완전 맛있어 보여요 !!!

    5. thumbnail
      BlogIcon 4월의라라

      이런 곳도 있군요. 시원하게 차 마시기에 좋아보이는데요. 근처가면 꼭 들려보고 싶은 곳이네요. ^^

    6. thumbnail
      BlogIcon Chef's Life 생활일지

      가격이 상당히 괜찮은 것 같네요! ㅎㅎ
      간단하게 차한잔 마시고 가기 좋은 장소인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7. thumbnail
      BlogIcon 좀좀이

      블루보틀 말고 블루팟도 있었군요! 처음 사진 얼핏 보고 블루보틀을 다르게 표현하신 건가 했어요. 자세히 보니 이 뭔 짝퉁같은 느낌이...^^;;;;

    8. thumbnail
      BlogIcon sword

      로고가 블루보틀인줄... ㅋㅋㅋ
      리플보니 저만헷갈린게 아니군요 ㅎㅎㅎㅎ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