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마 - 수채화

하루하루 이야기/그림|2022. 2. 20. 16:22
반응형

목마 - 수채화

목마 - 수채화

 

오랜만이면 안되지만. 오랜만에 붓을 들었다. 

2년동안 그림을 끊고 살았다. 하도 그리지 않아서 그런가. 이제 그림이 그리고 싶어졌다.

 

뭘 그릴까 궁리하다 책상을 지키고 있는 남편 작품을 그려보았다. 하도 오랫동안 손을 움직이지 않았더니 어색. 

 

사실 2년 전에도 그닥 내 그림을 그리지는 않았다. 평일에는 오전에 화실이 비어있어도 그릴 생각이 들지 않았다. 일하지 않을 때는 일터에 가고 싶지 않다니, 그 무슨 월급쟁이 마인드였는지. 그러다 긴 연휴를 만날 때면 그려볼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이제 다시 조금씩 그려볼까.

 

 

 

 

공감♥를 눌러주세요! 큰 격려가 됩니다.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태그 : ,

댓글()
  1. Favicon of https://stelladiary.tistory.com BlogIcon Adorable Stella 2022.02.23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때 그림그리고 색칠하는거 좋아했는데 바쁘다보니 잘 안하게 되더라고요ㅠㅠ 그림에서 느껴지는 오묘함과 따뜻함이 좋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