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마음은 호수요....

     

     

    네 마음은 호수요....



    “네 마음은 호수요

    나는 거기 둥둥 떠다니는 한 마리 러버덕”



     

    몇 년 전, 좋은 선물이 없을까 고민하다 그림을 그려 모으기로 했다. 

     

    하네뮬레 스케치북을 골랐다. 

     

    생각날 때마다 하나씩 그렸다. 

     

    아직은 미완성. 

     

    블로그에 올리다보면 자극이 되어 끝장까지 꽉 채울 수 있지 않을까?

     

    이 시리즈 제목은 #러브송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