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일기 2 - 허벌라이프 코리아 프리미엄 H.O.M

하루하루 이야기/일기|2012. 11. 8. 18:42
반응형

오늘로 허브 다이어트를 시작한지 열여드레 째.

어제는 인바디 검사를 했더니 체지방이 2.8kg 줄었다. 이제 체지방은 0.8kg만 줄이고 근육량은 1.3kg만 늘리면 된다.  허브 티와 쉐이크 만 마셨는데 16일 만에 효과가 나타났다. 끈기를 갖고 지속해야겠다. ^^

내가 먹고 있는 것들 -- 쉐이크 (포뮬라 1)과 허브 티가 과연 어떤 것인지, 그리고 건강한 다이어트란 무엇인지 알고 싶어 '허벌라이프 코리아  프리미엄 H.O.M'에 참석했다. 그저 본사 교육으로 알고 평소 차림대로 바지에 점퍼차림으로 갔는데 무려 리츠 칼튼 호텔 연회장이었다. ㅎㅎ..^^;;;;




그도 그럴 것이, 이런 분위기라 살짝 당황을... 

하지만 주변을 보니 다른 분들도 비슷한 차림이라 대충 안심. 




가장 귀에 쏙 들어왔던 말 중 하나가, "식욕과 배고픔은 다르다"는 것이었다. 

배고픔은 필요에 따른 생리적인 문제지만 식욕은 심심해, 쓸쓸해 같은 심리적인 문제라는 것. 


하루에 필요한 탄수화물의 양은 100g에 불과한데 이것은 밥 한 공기 반에 불과하다는 것. 그런데 사진에서 보듯이 저 작은 것들 한 쪽 한 쪽이 각각 저렇듯 많은 칼로리를 가지고 있던 것이었다. 


선험자가 이야기해주는 대로 무조건 따라 하는 것 보다는 이런 기회가 된다면 듣고 보고 배워가며 다이어트를 하는 것도 건강한 다이어트를 하는 한 가지 방법이 아닐까 생각하게 되었다. 




'하루하루 이야기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샴푸와 합성계면활성제  (6) 2013.01.14
상해임시정부청사  (2) 2012.12.27
다이어트 일기 2 - 허벌라이프 코리아 프리미엄 H.O.M  (11) 2012.11.08
  (8) 2012.10.10
구글애드센스 드디어 첫 수익!  (7) 2012.10.04
고양이그네  (4) 2012.09.21

공감♥를 눌러주세요! 큰 격려가 됩니다.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
  1. w.샤우드 2012.11.09 2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점심메뉴가 궁금해지는데요^^

  2. Favicon of https://namsieon.com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11.10 1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배고파서 먹는것두 아니고 , 먹고 싶어서 먹는것도 아닌...
    먹고 싶어서 배고픈...ㅋㅋㅋ

  3. Favicon of http://nnkent11.tistory.com BlogIcon NNK의 성공 2012.11.10 1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맛나보이네요~ ㅎㅎ
    즐거운 주말을 보내세요~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11.10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배고파 죽겠어요 ㅎ
    너무 잘 보구 갑니다!!

  5. Favicon of http://dksgodnr.tistory.com BlogIcon 해우기 2012.11.15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저는 살이 별로 안찌는 체질이라서...ㅋㅋ

  6. Favicon of http://dksgodnr.tistory.com BlogIcon 해우기 2012.11.15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저는 살이 별로 안찌는 체질이라서...ㅋㅋ